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

문재인 정부 한국 3분기 GDP 상승, 그러나 소비량은?

문재인 정부 한국 3분기 GDP 상승, 그러나 소비량은?

한국 경제는, 정부 자극과 반도체에 대한 외국인들의 관심으로 소비량이 저조함에도 불구하고 지난 분기 7-8월 보다 크게 상승했다. 지난 분기에 비해, 국내 소비량은 076% 상승, 2분기에 비해서는 0.6% 상승하였다.

중국과 미국 무역전쟁으로 인해, 정책 입안자들에겐 얼마나 글로벌 경제가 얼마나 안좋은지 데이터로 확인 할 수 있었다. 조사 결과, 이번년 2.2%-2.8%의 경제 성장률을 기대하고 있다.

게다가, 지난 10월과 달리, 이번 년 추석은 9월에 끝났고, 평소 3분기에 비해서 일을 더 하였다. 한국의 메모리칩과 반도체에 대한 기대가 수출량을 상승 시켰다.


문재인 정부 한국 3분기 GDP 상승, 그러나 소비량은?


그래서, 종합적인 결과, 국내 소비량과 기업 투자가 너무 낮음에도 불구하고, 이러한 결과들이 경제성장에 영향을 미쳤다. 현재 한국의 많은 기업들이, 투자하는 것을 꺼리고 있다.

계속되는 취업 불황과 부동산 시장 떄문에, 국내에서 소비할 여건이 형성되지 않고 있다. 9월 공장과 산업설비 투자등에서 부진하는 성과를 보여주고 있고, 현재 분기가 다른 분기와 같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

문재인 정부 한국 3분기 GDP 상승, 그러나 소비량은?


설비투자가 약해지면서, 한국은행은 기대했던 2.9% 경제 성장률이 2.7%로 낮게 보고 있다. 한국의 계속된 불황은 어디까지 계속 될 것인가?

'문재인정부'가 아닌, 지난 10년부터 글로벌 경제와 미래 산업에 대해 준비하지 못했던 '지난 두 정부'와 그 큰 여파로 인해, 국내 소비와 취업등 불황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파악된다.

*번역-South Korea third-quarter GDP growth seen ticking up but consumer sector looks sluggish: Reuters poll

2018/10/22 - [시사/경제] - 중국 미디어: 폼페이오는 무식하고 악의적이다?

2018/10/21 - [시사/경제] - 일본의 인플레이션: 일본은행의 통화정책은?


Designed by JB FACTORY